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난신문보기
  뉴스전체기사 글짜크기  | 
취업비자자와 동반자 입국일이 다를 때
코리안위클리  2023/11/03, 08:37:44   
Q: 영국 취업비자를 신청할 때 배우자가 4-5개월 뒤에 영국에 입국하고자 하는데, 신청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고려할 것은 무엇인지 궁금하다.

A: 그런 경우 취업비자를 먼저 신청해서 받고, 그 후에 배우자가 입국하기 전에 별도로 동반비자를 신청해서 받아 입국하는 것이 좋겠다. 오늘은 취업비자 신청자와 동반가족의 영국입국일이 다를 때 비자신청은 어떻게 해야 하는지, 고려해야 할 것들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본다.

ㅁ 해외서 영국비자 신청과 입국일

한국 등 해외에서 영국비자를 신청할 때에는 입국 예정일 90일 전부터 신청할 수 있다. 따라서 주비자와 동반비자 신청자의 입국예정일이 3개월 미만 차이가 있는 경우에는 함께 신청해도 괜찮다. 그래서 비자를 승인받으면 여권에 입국사증 스티커를 붙여주는데,여기에는 승인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입국할 수 있다고 기록되어 있다. 따라서 온 가족이 함께 비자를 신청하여 승인받고, 입국일은 주비자소지자가 먼저 입국하고, 동반자들은 입국사증에 나온 시기 내에서 입국하면 된다. 그러나 동반자만 먼저 입국하고, 주비자자가 늦게 입국할 경우, 동반자들의 입국심사에서 문제가 될 수도 있음을 고려해야 한다.

ㅁ 동반비자 별도신청

주비자소자자가 이미 취업비자를 받아서 영국에 입국했고, 그 후에 동반자는 언제든지 영국에 오고자 하는 시점에서 한두달 전에 비자를 신청해서 받아 입국하면 된다. 이때 고려해야 할 것은 주비자 소지자가 이미 영국에 입국해서 일을 하고 있을 것이기에 영국회사 재직증명서와 재정증명을 별도로 해야 한다.

ㅁ 동반자 늦은 입국과 영주권

동반배우자가 주비자자와 함께 입국하지 않은 경우, 추후 영주권 신청시에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다. 즉, 워크비자자와 그 배우자는 영국에 입국해서 5년을 거주해야 영주권을 신청할 수 있다. 그런데 동반 배우자가 입국일이 주비자자보다 몇개월씩 늦는 경우, 주비자자가 영주권을 신청할 때 그 배우자는 처음에 늦게 들어온 시간만큼 더 거주해야 영주권을 신청할 수 있다. 그런 경우 다음 2가지 방법이 있다.
즉, 먼저 주비자자는 영주권을 신청해서 받고, 동반배우자와 자녀들은 영주권을 신청할 수 없으니 일반비자로 전환신청을 할 수 있다. 그렇게 해서 모자란 기간만큼을 더 체류하고 영주권을 별도로 신청할 수 있다.
혹은 다른 방법으로 주비자자가 취업비자를 6개월이상 연장신청하고 가족들도 함께 동반비자로 연장신청을 한다. 그래서 온 가족이 5년에서 28일전부터 영주권 신청이 가능하다.

ㅁ 자녀의 영주권 신청권한

자녀들의 영주권 신청자격은 부와 모가 모두 다 영주권을 신청해야 자녀들도 영주권 신청이 가능하다. 즉, 부부 중 한사람만 영주권을 신청한다면 그 자녀는 5년을 영국에 거주했다할지라도 영주권 신청자격이 없다. 따라서 이런 것까지 모두 고려해서 늦게 입국하는 것을 결정해야 할 것이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ukemin@hotmail.com    기사 더보기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재영한인회장 선거 막 올랐다 2023.11.03
기호 1번 황승하 후보, 2번 송영주 후보 … 11월 25일 (토) 8시부터 투표 실시
재외동포 181개국 708만명 2023.11.03
2년 전 대비 3.3% 감소… 영국 3만9천명, 6.56% 증가
취업비자자와 동반자 입국일이 다를 때 2023.11.03
Q: 영국 취업비자를 신청할 때 배우자가 4-5개월 뒤에 영국에 입국하고자 하는데, 신청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고려할 것은 무엇인지 궁금하다. A: 그런 경우..
식물은 똑똑하다 2023.11.03
하우스(단독 주택)에 살다가 코로나-19 사태가 일어나기 직전 플랫(아파트형 공동주택)으로 이사했다. 마당에서 기르던 화분들을 다 버리지 못하고 가져와서 거실 한..
영국 연극계에 던져진 공연 예술인의 희생과 신화 2023.11.03
연극인이 경력을 유지하기 위해 성 노동을…
핫이슈 !!!
영국 재향군인회 송년 행사 개최    2021.11.23   
31일 서머타임 시작    2024.03.21   
찰스 국왕 새 지폐 6월부터 유통    2024.02.22   
찰스 3세 국왕 뉴몰든 첫 방문    2023.11.09   
해군 순항훈련전단, 런던한국학교서 문화공연 가져    2023.11.05   
31일 서머타임 시작
Stop! Think Fraud
지도에서 하나된 코리아를 볼 수..
AI의 발전으로 라이브 공연이..
길을 잃은 당신을 위해…
취업비자 영주권 신청 다양한 조..
같이 잘 삽시다 ‘Work,..
비자만료와 결혼 및 배우자비자..
진짜 당신 다워지십시오
영국 재외선거 투표율 68.41..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