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난신문보기
  뉴스영국 글짜크기  | 
자동차 보험료 평균 776파운드
코리안위클리  2023/07/27, 12:39:10   
3개월 만에 18% 올라 … 보험사와 수리업체 비용 증가 탓

자동차 보험료가 연평균 £776로 사상 최고를 기록했다.
가격 비교 웹사이트 컨퓨즈드닷컴Confused.com이 600만 건의 보험 견적을 분석한 결과 최근 3개월간 18% 올라 각 가정의 최고 비싼 지출 명세 중 하나로 꼽혔다.
컨퓨즈드닷컴은 자동차 보험료가 지방세Council Tax와 에너지 비용 다음으로 가정 지출에 큰 비중을 차지한다고 밝혔다.
에너지 규제기구 오프젬Ofgem에 따르면 연평균 에너지 비용은 £2,074 이다.
전문가들은 자동차 보험료 인상 요인으로 수리비 증가를 꼽는다.
펜데믹 기간 운행 차량과 사고 발생 건수가 줄어 보험료가 하락했으나 봉쇄가 끝난 후 사고 건수와 보험 청구가 늘었고 자동차 수리업체는 수리 비 부담을 보험사와 운전자들에게 떠넘기고 있다.
2021년 생활비 위기가 시작된 이후 에너지 비용은 300%, 차량 단기 대여 비용 30%, 페인트 및 부품 가격은 16% 상승했다.
영국 보험 협회 무역 기구The Association for British Insurers trade body는 지난 3개월 동안 차량 수리 비용이 33% 증가했다고 밝혔다.

자동차 보험료 줄이는 법

① 부지런한 가격 비교 쇼핑
자동차 보험료를 절약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갱신할 때 가격 비교를 통해 가장 저렴한 곳을 찾는 것이다.
법 개정에 따라 보험사들은 더 이상 신규 고객보다 갱신 고객에게 더 많은 요금을 청구할 수 없지만 부지런한 가격 비교 쇼핑으로 더 싼 곳을 찾아 보는 것도 방법이다.

② 블랙박스 보험 고려
누구보다 안전하게 운전한다는 것을 증명하면 보험료를 크게 줄일 수 있다. 보험사의 블랙박스 특약은 자동차 내 시스템 또는 운전자의 스마트폰을 사용하여 운전 습관 등을 모니터링하는 것이다. 이 정책은 안전하게 운전하는 고객을 보상하기 위해 고안됐다. 일부 보험사는 이 특약을 적용해 선불 할인을 제공하기도 한다.

③ 추가 운전자 등록은 신중하게
추가 운전자 등록을 잘하면 보험료를 줄일 수 있다. 나이가 어리거나 경험이 부족한 운전자를 추가하면 보험료 인상 요인이 된다.

④ 가능하다면 1년 선불
많은 사람들이 1년치 선불 보험료가 부담되서 매달 지불하는 것을 선택하지만 보험사가 월부 이자를 청구할 수도 있기 때문에 연간 보험료를 미리 지불할 여유가 있다면 비용을 절약할 수 있다.

⑤ 필요한 항목만 선택
일부 자동차 보험 계약에는 단기 대여 차량courtesy car, 윈드스크린 커버, 고장 수리 커버 및 자동차 법적 보호와 같은 추가 혜택이 포함된다. 이 항목들은 분명히 도움될 수 있지만 자동차 보험의 총 비용 증가 요인이 되기 때문에 신중히 선택한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영원한 생명을 얻기 위해서 필요한 것 한 가지 2023.08.10
한 젊은 부자 관원이 있었다. 그 젊은 이가 관원이라는 말은 그가 최소한 30세 이상의 나이에 이스라엘의 종교집단이요 주요 의결기관이었던 70인으로 구성되는 산헤..
영국 취업비자 보증서 DCoS와 UCoS 받기 2023.08.10
Q: 졸업생비자(Graduate visa)를 가지고 있고, 만료일이 2주 남았다. 현재 일하는 곳에서 취업비자를 주겠다고 하는데 어떤 절차를 밟아야 되는가? A:..
자동차 보험료 평균 776파운드 2023.07.27
3개월 만에 18% 올라 … 보험사와 수리업체 비용 증가 탓
영국 10세부터 여권 전자 게이트 이용 2023.07.27
입국 정책 변경… 24일 (월)부터 10∼11세 어린이 이용 확대
영국에서 5:5수익 분배하는 공연 투자 방법 2023.07.27
최근 팬데믹 이후 공연 예술 산업 시장이 과거 수준으로 돌아오면서 공연 예술 콘텐츠에 대한 투자 관심이 높아지고 있고 영국의 프로듀서들은 여러가지 복잡한 업무와..
핫이슈 !!!
영국 재향군인회 송년 행사 개최    2021.11.23   
비대위, 임시정기총회 8월 10일 개최    2024.07.25   
파운드화 10년래 최고    2024.07.25   
31일 서머타임 시작    2024.03.21   
찰스 국왕 새 지폐 6월부터 유통    2024.02.22   
런던한국학교 운동회
첫 한인 부시장 탄생
재영탈북민총연합회 창립 16주년..
“한인 첫 킹스톤 시장 꼭 도전..
런던, 휴대폰 도난 연간 520..
교육기금 신임 이사장 장정은 씨
영국“Non-dom” 세금 제도..
일본 망가의 영국 무대 점령
민주평통 영국협의회 청년 컨퍼런..
6·25 참전용사 고마움 잊지..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